2009년 9월 26일 토요일

건강도넛! 있다?? 없다??

 

  저는 개인적으로 던킨도너츠에 잘 가지 않습니다.  그 이유는.. 제가 재수할 때 학원 앞에 있는 던킨도너츠 매장에 가서 질리도록 도너츠만 먹었던 기억이 있고 또한.. 너무 달아서 가지 않았습니다.  그런데 레뷰에서 세계5대건강도넛에 관한 응모 기회가 있기에 응모하였고.. 덜컥 당첨이 되어 정말 오랜만에 던킨도너츠를 방문해 봤습니다.  하지만 제가 먹을 수 있는건.. 세계5대건강도넛.

 

 학교 앞 던킨도너츠에 방문해서 오랜만에 던킨도너츠의 진열장을 보니.. 뭐이리 도너츠의 종류가 많은지..  도너츠 구경은 뒤로 하고 리뷰를 쓰기 위해 받은 큐티콘 6천원권으로 세계5대건강도넛 5개를 시켰습니다.  아! 제가 간 매장에는 세계건강도넛이라고 써 있는 도넛이 6개 있어서.. 하나를 제외해야 하는 아픔이 있었습니다.  왜냐하면.. 큐티콘으로 온 가격은 6천원인데.. 도넛 하나의 가격은 모두 1000원을 넘는 가격이라.. 6개의 건강도넛을 맛보지 못하고.. 5개를 시켜야만 했습니다.

 

맛있어 보이지 않나요??..

 

하지만 저는 손이 잘 가지 않더라고요.. 던킨의 도너츠는 너무 달아서... 그래도 리뷰를 쓰기 위해.. 먹기 시작했습니다.

 

 

검정콩 올드훼션드

 

 

이름에서 딱 들어가지만 검정콩으로 만든것으로 보입니다.  검정콩 올드훼션드를 겉으로 보았을 때는 딱딱해보였지만 한 입 베어 문 순간.. 부드러운 느낌이 딱 들었습니다.  그리고 콩으로 만들어서 그런지 달지 않고 고소한 맛이 나서 단 음식을 좋아하지 않는 저에게는 딱이었습니다.

 

단맛    ★☆☆☆☆

질감    ★★★☆☆

고소함 ★★★★☆

느끼함 ☆☆☆☆☆

 

렌틸콩 카레 고로케

 

고로케 하면 느끼하다고 느끼시는 분들이 더러 있다고 저는 생각합니다.  제가 그렇게 생각하기 때문에..  그래서 전 고로케가 먹고 싶다는 생각은 들지만 손이 잘 안가는 음식 중의 하나입니다.  렌틸콩 카레 고로케 역시 제가 가지고 있는 고로케에 대한 생각을 져버리지 않았습니다.  느끼했습니다.  아흑 ㅠㅠ.. 하지만 고로케와 카레의 어울리지 않을 것 같은 궁합은 좋았던 것 같습니다.  카레를 좋아하는 제 여자친구가 카레 맛이 난다며 좋아했기 때문입니다.  BUT 고로케 속에 카레의 참맛을 모두 넣기에는 부족해보입니다.  카레의 감칠 맛이 나지 않고 또 카레의 다양한 야채 종류를 넣기에는 고로케의 속은 너무 비좁아 보였습니다.  그리고 많이 먹게 되면 느끼한 맛이 날 것 같아서.. 음료는 하나 정도 챙기셔야 될 것 같습니다.

 

단맛    ★★★☆☆

질감    ★★☆☆☆

고소함 ★★☆☆☆

느끼함 ★★★★☆

 

 

올리브 갈릭롤

 

 

  던킨도너츠를 가지 않는 주요한 이유 중 하나는 단맛이 너무 강해서 입니다.  올리브 갈릭롤을 처음 본 순간 이건 너무 달거야.. 라는 생각만 들었습니다.  왜냐면 빵 주위에 하얀 설탕가루들이 듬뿍듬뿍 있었기 때문이지요.. 하지만 올리브 갈릭롤은 아니었습니다.  예상했던 수위보다 훨신 더 낮은 단맛을 자랑합니다.  한 입 베어무니 속 안에 있던 마늘향과 마늘맛이 나면서 단맛의 수위를 상당부분 낮춰 주는 것 같았습니다.  또 겉을 자세히 보니 설탕 가루 뿐 아니라 마늘가루도 뿌려져 있어서 참 맛있게 먹었습니다. 

 

단맛    ★★★☆☆

질감    ★★★★☆

고소함 ★☆☆☆☆

느끼함 ★★☆☆☆

 

요거트 필드

 

 

  요거트 아이스크림을 좋아하는 나에게 가장 맞는 도너츠일거라고 생각했었습니다.  하지만... 요거트의 맛은 그리 강하지 않았습니다.  그냥 슈크림을 먹는거라고 할까?... 하지만 씹을 때의 부드러움은 살아있습니다.  말랑 말랑 거리는게 씹는 맛은 좋은 것 같습니다.

 

단맛    ★★★☆☆

질감    ★★★☆

고소함 ★★☆☆☆

느끼함 ★☆☆☆☆

 

김치 고로케

 

 

  제가 꼭 먹고 싶었던 김치 고로케!!  느끼한것과 단 것을 싫어하는 저에게 딱 일거라고 생각했습니다.  기대를 안고 딱 베어문 순간... 실망 ㅠㅠ.. 강한 김치맛을 기대했었는데. 저의 큰 기대치에는 미치지 못했습니다.  하지만 고로케와 김치와의 조화가 참 어울리는 것 같다는 생각은 했습니다.  고로케의 느끼함과 김치의 맛. 한국인이라면 누구나 괜찮다고 느낄 것입니다.  속에 있는 김치가 느끼함을 잡아주는 느낌.. 하지만 김치맛이 아니라.. 햄과 고추장, 김치국물의 맛이 나는 속맛은.. 어쩔수가 없네요..

 

단맛    ★★☆☆☆

질감    ★★★☆☆

고소함 ★★★☆☆

느끼함 ★★☆☆☆

 

 

댓글 18개:

  1. 건강도넛이 크게 달지 않아서 괜찮았던것 같아요 ㅎㅎ

    답글삭제
  2. 앗..저는 김치고로케에서 야채호빵맛을 발견하고 좋아했답니다.ㅎㅎ

    답글삭제
  3. 고로케가 기름에 튀긴 음식이라 지방이 엄청 많다고 들었어요.

    그런데 고로케 속은 왜 그렇게 부실 한 거에요?

    속에 김치가 많았으면 훨씬 느끼함도 덜할 듯 싶은데...

    암튼 시식후기 잘 보고 가요~

    오늘도 멋진 하루!

    답글삭제
  4. 안녕하세요~ 에몽Plus님 ^^

    레뷰입니다~



    리뷰 하단에 프론티어 배너 삽입해 주세요~~

    아래 코드를 복사하여 글쓰기 창에서 HTML에 체크하신 후 넣어주시면 됩니다~



    <a href="http://stat.revu.co.kr/www/delivery/ck.php?n=a9c79378" target="_blank"><img src="http://stat.revu.co.kr/www/delivery/avw.php?campaignid=104&amp;n=a9c79378" border="0" alt="" /></a>

    답글삭제
  5. 그래도 꽤 먹을만 하던데요 ㅎㅎ..

    답글삭제
  6. 아이구 먹고 싶어....혼자 드시면 맛이 없는 법인데..ㅎㅎ

    답글삭제
  7. 도넛에 건강이라니 좀 안어울리긴 하지만...

    보기엔 참 맛있어 보이네요^^

    답글삭제
  8. 축하합니다,. 저도 응모했었는데... 아이들에게 생색내려고 했는데..

    답글삭제
  9. 전 던킨 좋아하는데...ㅋ

    너무 달아서 많이는 안먹지만 한개씩은 정말 맛있게 먹을 수 잇쬬...ㅋ

    답글삭제
  10. 역시..전 김치 고로케가..^^ 맛있죠.ㅎㅎ 단 것보다는 담백하고 매콤한게 좋더라고요. 그리고 카레가 들어가 있는 것도 있더군요. 가장 좋아한답니다.

    답글삭제
  11. 김치 고로케 맛있어 보입니다.

    먹어보고 싶어지네요.

    먹어본지가 아주 오래되어서 요즘은 어떨런지 모르겠지만...

    답글삭제
  12. 에몽님도 하셨군요~ 스위스는 던킨이 없어서 못먹고 있답니다^^ 김치 맛있어 보였는데 기대에 못미치신다고 하시니..전 이제 잠 잘 잡니다. 꿈에 둥둥 떠다니지 않아서요 ㅋㅋㅋ

    답글삭제
  13. 제가 좋아하는건 요거트 필드 같은 스타일이네요^^

    던킨도너츠 못가본지 몇년인지...ㅋ

    집사람은 던킨을 넘 좋아해서 맨날 던킨 노래 부르는데도 쩐이 문제라서...ㅋ



    포스팅 잘 보고 갑니다.^^

    답글삭제
  14. 저는 길거리의 싼 것을 좋아했었지요. ^^;

    그런데 아이들 땜에 던킨도 가게되네요.

    답글삭제
  15. 앗..저는 다 엑박이..ㅠ.ㅠ안보여요..ㅠ.ㅠ

    답글삭제
  16. 피자가 달고.. 살 찔것 같고 해서 그닥 좋아하지 않았는데..

    이런 건강식이라면.. 새롭게 먹어볼만 하겠는데요... ㅎㅎ

    답글삭제
  17. 전 던킨 도넛은 별로 좋아하지 않는데요.... 올드 훼션드는 좋드라구요.

    정말 옛날 도나쓰 맛이 나서요...^^

    건정콩 올드훼션드도 먹어봐야징.

    답글삭제
  18. trackback from: 세계5대 건강식품을 곁들인 던킨건강도넛 야심작
    솔직히 말해서 우리고장에 던킨도넛 매장이 있었다는 사실을 알게 된지는 얼마되지 않았습니다. 지난봄, 울집을 방문한 남편후배가 고등학생인 울딸에게 주는 선물로 내밀지 않았다면 저는 영~ 모르고 지냈을 지도 모를 도넛가게입니다. 그후 울딸의 고3 수능이벤트로 선물교환(수능100일 교환이벤트)이 있었을 때 다시금 각인되긴 했으나, 그다지 제 입맛에 맞는 도넛도 아니었기에 잊을 수 밖에 없었던 이유로는, 일단 가게가 멀리 떨어져 있었기에 눈에 안보였던 탓도..

    답글삭제